주태공~Many Thanks

目前日期文章:200902 (13)

瀏覽方式: 標題列表 簡短摘要

第45屆百想藝術大賞.jpg 第45屆百想藝術大賞 (1).jpg

第45屆百想藝術大賞 (2).jpg 第45屆百想藝術大賞 (3).jpg 第45屆百想藝術大賞 (4).jpg 第45屆百想藝術大賞 (5).jpg 第45屆百想藝術大賞 (6).jpg 第45屆百想藝術大賞 (7).jpg 第45屆百想藝術大賞 (8).jpg 第45屆百想藝術大賞 (9).jpg 第45屆百想藝術大賞 (10).jpg

 

第45屆百想藝術大賞 (11).gif

第45屆百想藝術大賞 (50).jpg

 

 

致謝版

 

瑤 發表在 痞客邦 留言(0) 人氣()

 

스타의 근황

남자, 끊임 없이 새로운 영역에 도전한다!

주지훈

배우 주지훈이 누구보다 타이트인 스케줄로 09년을 맞이했다. 앤티크~서양 골동 양과자점~(이하, 앤티크) 이어, 2번째의 영화 출연작키친 공개되어 유명 뮤지컬주앙 통해서 뮤지컬 배우로서도 데뷔했다. 패션 쇼를 시작해 영화, 뮤지컬과 끊임 없이 새로운 영역에 챌린지해 무한의 가능성을 보이는 주지훈의 매력을키친 제작 발표와주앙 진열장으로 확인했다.

 

 

주앙 뮤지컬에도 첫도전!

키친 완성시킨 ·지훈은, 영화 공개를 앞에 두고 새로운 영역에 도전했다. 세계적인 인기를 자랑하는 프랑스의 뮤지컬주앙 한국 공연으로, 주앙역으로 출연하는 것이 정해졌던 것이다.

1 19, 서울 명동에 있는 신세계 백화점 본점 문화 홀에서 행해진주앙 한국 공연 진열장에는, 뮤지컬 배우로서 변신한 주지훈을 보기 위해, 아시아 각국으로부터 취재진이 모였다. 일본의 팬들도 여럿 참가했다.

날의 진열장에서는, 주앙 중요 씬이 공개되어 주목을 끌었다. 주지훈과 함께 캐스팅 뮤지컬 배우 김다현과 강태을은, Vivir」「Du plaisir 뮤지컬 넘버를 열창했다. , 오리지날 공연에 참가한 스페인의 플라맹고·댄서와 정열적인 댄스도 피로했다.

하지만 주지훈은 스테이지에는 없었다. 제작측의 관계자에 의하면, 공연에 늦어 합류한 주지훈은, 무리한 연습으로 소리 상태가 좋지 않기 때문에, 참가할 없었다라고 이야기했다. 기자 회견과 개별 인터뷰를 통해서, 주지훈도목소리의 어조가 좋지 않아서, 연습때도 노래는 노래하지 않고 동선만 기억하고 있습니다. 스테이지에 서고 싶었었지만, 정말로 죄송합니다라고 유감임을 나타냈다.

 

하루 12시간 이상, 연습~연습~!

모델로서 데뷔한 주지훈은, MBC 드라마~Love in Palace라고 KBS 드라마마왕, 영화앤티크 통해 배우로서의 지위를 굳혔다.

하지만 뮤지컬은 연기는 물론 댄스와 노래의 실력까지 겸비하지 않으면 되는 장르. 때문에 일부에서는, 주지훈의주앙출연에의외이다 라고 하는 반응을 보이는 사람들도 있었다. 주지훈이 주위의 예상과는 다르고, 뮤지컬을 선택한 이유는 간단하다. 모델의 일을 길게 하고 있었기 때문에, 영화나 드라마에 출연하기 전부터 뮤지컬과 같은 스테이지에 매우 관심이 많았기 때문이다.

물론 큰일한 것도 많았다. 뮤지컬로, 제일 마지막에 캐스팅 되어 연습 시간도 절대적으로 부족하다. 주지훈은, 시놉시스가 마음에 들고, 무대를 좋아하고 출연했습니다만, 연습해 보면 부담이 될지 모른다고 느꼈습니다. 생각했던 것보다 큰일입니다. 늦어 합류했으므로, 시간 부족에 고생하고 있습니다. 20년간 이런 소리를 적도 없습니다. 몸이 정열에 버려 유감입니다! 라고 코멘트했다.

그렇지만 그래서 포기하는 주지훈은 아니다. 그는, 하루 12시간을 연습에 소비해, 부족한 시간은 노력으로 묻고 있다. 본인은, 12시간 계속해 연습하는 것은 아닙니다. 쉬는 시간도 있어, 밥도 먹습니다. 실력 부족하고 다른 배우씨들이 고생하고 있습니다라고 이야기했지만, 뮤지컬 관계자의 이야기에 의하면, 새벽녘 6시에 일어나 남산을 조깅 하면서 노래의 연습을 하고, 밤에는 연출자와 음악 감독을 괴롭히는 만큼? 열심히 복습하는 정열적으로 준비해 있던 같다.

 

일본 팬의 여러분, 공연 보러 주세요~

뮤지컬주앙, 스페인의 전설의 플레이 보이, ”주앙 인생과 사랑을 그린다. 쾌락 주의자였다 젊은 귀족 주앙은, 저주를 받아마리아라고 하는 여자와 사랑에 빠져 마리아의 약혼자와 결투하는 도중 , 스스로 죽음을 맞이한다. 날씬한 보디 라인과 핸섬한 얼굴을 가지는 주지훈은, 고만하고 차가운 성격의 주앙과 어울린다. 하지만, 캐릭터 만들기는 생각했던 것보다 간단하지 않다. 왜냐하면주앙, 오리지날 작품이 있는 라이센스 공연 때문에, 원작안의 주앙의 모습을 무시할 없기 때문에이다. , 김다현과 강태을이 연기하는 주앙과는, 다른 매력을 발휘해야 한다.

주지훈은 라이센스 공연의 개념을 몰랐던 , 감정이입하기 위해 원작을 읽지 않았었지만, 지금은 읽고 있습니다. 캐릭터 만들기를 없는 상황입니다만, 이런 작업은 처음이므로, 제작진과 배우들의 어드바이스에 귀를 기울이면서 연습하고 있습니다라고 이야기했다. , 지금까지는 캐릭터의 파악을 없었습니다만, 지금부터는 최대한 오리지날적인 분위기를 연출하고 싶습니다. 캐릭터에 대한 감각을 잡을 있으면, 깊은 곳을 작품이 것입니다라고 말했다.

어떤 작품보다 만한 곳이 풍부하고, 나에게 있어서는 매우 중요한 작품입니다주앙 대한 자신을 보인 주지훈. 일본에서도 공연된다면, 나도 참가하고 싶습니다. 주앙에게 관심이 있는 일본의 팬의 분들은, 한국에 보러 주세요! 라고 러브 콜을 보냈다.

웨이와 텔레비전, 스크린으로 대활약한 주지훈이, 무대에서는 어떤 매력을 가져 관객들을 포로로 하는 것인가. 공연은 3 8일까지 경기도·성남 아트 센터의 오페라 하우스에서 절찬 상영중이다.

 

주앙진열장·기자 회견

어떤 각오로 연습하고 있습니까.

뮤지컬에 관한 지식이 없기 때문에, 기본으로부터 100%배운다고 하는 기분으로 연습하고 있습니다. 주앙이라고 하는 캐릭터의 내면은 물론 외관적인 매력까지, 나와의 공통점을 찾아 가는 과정이 재미있습니다. 모델로서 스테이지에 섰을 때보다, 기쁨을 느끼고 있습니다.

뮤지컬로 마지막에 캐스팅 되었어요. 연습실의 분위기에 적응해 나가는 것이 큰일이지 않습니까.

정직, 처음은 매우 걱정했습니다. 늦게 합류하면 전학 낳고 싶다 기분입니다. 그렇지만 배우씨들여러분 주고, 고마웠습니다. 개인적으로도 고등학교를 졸업하고 나서는, 드라마와 영화의 촬영 이외에 아침부터 밤까지 단체 생활을 하는 것은 처음이므로, 매우 재미있습니다. 학교에 다니고 있는 기분입니다(웃는다).

뮤지컬 배우로서의 가능성에 대해서, 주위의 사람은 무엇인가 말해 주었습니까.

나의 장점은, 자신을 객관적으로 있는 것입니다. 주위로부터 칭찬해 말이나 욕을 들어도, 객관적으로 그런 평가를 받을 이유는 없다고 했더니 받아 들이지 않습니다. 연출자는 물론 배우들이 훌륭하기 때문에, 힘내라 라고 하는 격려의 말을 많이 말해 줍니다. 나는 아직, 칭찬해 말보다는 격려의 말을 많이 받고 있습니다.

주앙, ”배우 주지훈 어떤 의미를 남긴다고 생각합니까.

나의 목표는, 배우 또는 인간으로서의 이미지를 계속 부수는 입니다. 사람은 누구나가 나이를 먹어, 하루 하루 살면서 접하고 있는 정보를 통해서 지식의 폭이 넓어집니다. 배우는 상상력이 모두라고 생각합니다만, 그런 정보에 의해서 생각을 막아지는 부분도 있습니다. 약간도 하면, 드라마나 영화만 출연하자고 하는 편협한 생각을 가질 수도 있는데, 주앙이 그런 생각을 부술 있는 시발점이 된다고 생각합니다. 게다가, 개인적으로 매우 중요한 작품이기도 합니다.

 

키친에서 2번째의 영화 출연헤어스타일? 재미있지 않습니까(웃는다)

1 7, 서울시 강남구 압구정동에 있는 예홀에서 행해진, 키친 제작 발표회에 출석한 주지훈은, 파마를 웨이브 헤어로 등장하고 주목을 받았다. 개성 넘치는 헤어스타일에 대해서, 모델 활동을 하고 있던 탓인지, 근사한 머리 모양도 하면, 시시합니다. 보고 있는 사람도 재미있는 것이 아닐까 생각하고 했습니다라고 설명했다.

날의 주지훈은, 시종 밝은 표정으로앤티크 계속 되는 2번째의 영화키친 대한 기대감을 나타냈다. 함께 출석한 홍지영 감독님, 신민아, 김태우와 소곤소곤 이야기나 서로 웃으면서 , 친근함도 나타냈다.

한국에서 2 5일에 공개한키친, 2명의 남자와 1명의 여자의 비밀의 사랑을, ”키친라고 하는 일상적인 공간안에 그린 러브·스토리다. 같은 동네에서 자란 상인(김태우) 결혼한 모래(신민아), 갤러리에서 만난 적이 없는 얼굴의 남자 두레(주지훈) 사랑을 느낀다. 엇갈림의 인연이라고 생각한 모래.

그렇지만 요리를 공부중의 상인이 신청해 프랑스에서   요리인, 두레는 상인의 집에 묵게 된다. 두레와 모래의 관계는 깊어져, 상인은 사실을 아는 것에.

영화앤티크, 케이크 전문점의 이케멘 사장을 연기한 주지훈이, 키친에서는 자유분방한 성격의 천재 요리인, 두레역을 맡아 다시 여성의 마음을 포로로 하고 있다. 세련된 외관과 정열적으로 솔직한 성격의 두레는, 주지훈을 통해서 스크린에 완벽하게 비쳤다.

신민아와의 베드신에 관심 높아진다!

영화 중에서의 요리 씬을 직접 해내기 위해서, 요리의 수업까지 받은 츄지훈은시간이 없기 때문에 손놀림 정도만으로도 공부했습니다라고 겸손 하는 모습을 보였다. 하지만 계속하고, 독신 생활을 시작해 길기 때문에, 간단한 밥을 만들 정도로의 요리의 실력은 있습니다라고 코멘트해, 현장에 있던 여성 팬의 환성을 받았다.

 

 

 

 

 

주지훈은 키친 통해서 용기 있는 챌린지도 했다. 신민아와의 베드신이다. 제작 발표로 공개된 예고편에서는, 2명의 베드신도 흐르고 호기심을 권해, 이것에 관한 질문에 주지훈은 수줍은 것처럼 대답했다. 하지만, 진지한 표정으로아직 영화를 보지 않기 때문에, 어떤 바람으로 편집되고 있는지 모릅니다. 영상으로 보면 노멀이지만, 감정을 담아 보면 레벨이 높다고 생각합니다라고 말했다.

게다가진지하게 촬영했고, 용기를 내준 신민아씨에게 감사하고 있습니다라고 더했다. 마지막에 주지훈은, 23세의 두레는, 나의 23 때와 닮아 있습니다라고 이야기하고, 모습으로부터, 주지훈이 캐릭터안에, 자신을 완전하게 반영할 있는 배우로서 지금 정말로 성장중이라고 하는 것을 확인할 있었다.

 

키친제작 발표·기자 회견

두레, 어떤 인물입니까.

솔직하고 순수해서, 자신의 감정을 100%숨기지 않는 인물입니다. 그래서, 고민하는 없이 리얼한 연기를 있었습니다. 23세의 두레는, 나의 23 때와 닮아 있습니다. 지금은 자유롭게 행동할 없게 되었습니다만, 당시는 두레같은 인간였습니다. 감독님에게도 상황은 다릅니다만, 두레의 마음이나 행동은 나의 23 때로 거의 닮습니다, 라고 이야기했습니다(웃는다).

촬영의 에피소드가 있으면.

여름에 다이어트를 했으므로, 괴로웠습니다. 나는 원래, 캐릭터에 맞추고 몸을 만드는 타입으로, 두레는 야윈 인물이므로, 다이어트 해야 했습니다. 평상시 그처럼 살면, 빈혈로 참을 없었다고 생각합니다(웃는다). 지금은, 조금 살찌고 건강을 되찾았습니다.

드라마마왕이래 신민아씨와는 2번째의 공동 출연입니다만, 숨은 맞았습니까. 주지훈씨는 두레와 같이 사랑에는 적극적입니까.

영화키친 통해서 편한 동료가 되었고, 수상식으로도 즐겁게 이야기하는 사람이 생겨 기쁩니다(웃는다). 실은마왕시에는 만나는 시간도 없고, 신민아씨에 대한 이미지가 있었습니다만, 이번 작품으로 재미있는 사람이라고 하는 것을 알았습니다.

그것과 나는 사랑에는 매우 적극적입니다. 영화와 같이 타인의 여성을 빼앗는 것이 아니라, 표현하고 싶은 것을 전부 표현하려고 합니다. 이전에도 솔직하게 연애했습니다.

번역후니갤hideko

瑤 發表在 痞客邦 留言(0) 人氣()





 

철저추적!
주지훈
키친제작발표회
 
일상에지쳐있는사람에보셔주셨으면싶습니다.
햇볕이뜨겁고나른했으니까웬지모르게…」
영화키친안에서모래(신민아)대사의하나다.
모든여성이동경하는완벽한남편상인(김태우)과의
신혼생활을보내고있던어느,
모래는두레(주지훈)라고하는남자를만난다.
그리고그녀는마음이흐트러지고,
지금까지상상할없었다새로운형태의사랑을알게된다.



 
흥미깊은것은두레의캐릭터이다. 그는프랑스에양자에게나오고한국에돌아왔다. 그리고상인을그가오랫동안꿈꾸어요리인에게의길로이끄는인물이다.영화키친, ”기묘한동거하는 3명의남녀의불가사의한러브스토리를그리고있다.두레는타인의시선은신경쓰지않는자유분방한남자. 비록좋아하게여성에게다른남자가있었다고해도. 그런캐릭터를완벽하게연기할있는것은, 주지훈정도일것이다.자신, 자유분방한이미지가있어, 지금도혼자서식사하러, 서울시내를혼자서걸어돌아다니기도한다. 말해버리면, 그는우리의주위에있는보통젊은이와어떤변함없는것이다.영화키친안에서츄지훈은, 탁월한요리의실력을보이고있다. 작년공개된영화서양골동양과자점~앤티크~에서도양과자점에서일어나는달고안타까운연기를피로했다.그는그것을의식하고있는같이서양골동양과자점~앤티크~키친비교하면서, 케이크와요리, 그리고프랑스어, 3개의점만입니다. 영화안의얼마든지의요소안의 3만이함께입니다라고설명했다.
 
키친안에서연기하고있는두레는어떤역입니까?
정직하고순수라고도말할까요. 자신의감정을숨기지않고모두완전히드러내서표현하는성격입니다. 단순해서별로고민할것도없고, 말하면곧은인간입니다. 영화안의그는 23세입니다만, 그러한점에서는나와닮아있다고생각합니다. 물론, 상황이나생각은차이가난다고생각합니다만.
 
요리는능숙합니까?
독신생활이길기때문에, 스스로먹으려면 곤란하지않을정도의요리는만듭니다.
 
주지훈은부모님과떨어져살고있다. 모델로서의예능생활을일찍부터시작했기때문에, 젊은시기부터독립하고있다. 그는언제나사소한일상의행복감사하고있다고이야기한다.
 
키친위해서요리교실에다녔습니까?
시간이허락하는, 다니도록하고있었습니다. 영화중에서의간단한부엌칼손놀림등은스스로연기했습니다.
 
드라마마왕계속되어, 다시신민아씨와의공동출연입니다만, 어떻습니까?
마음편한후배입니다. 마왕공동출연으로느낀그녀의이미지가다른것으로바뀌었어요.
 
영화중에서두레의배에모래가그림을쓰는씬이있지요?
영화중에서의 2명에게는매우중요하고, 의미가있는씬입니다.
 
키친안에서는, 2명의부드러운러브신이등장한다. 씬에대해 2명은열심히촬영했다라고이야기해, 조금부끄러운듯이 웃었다.
 
영화에대해어떻게생각합니까?
몹시좋은작품으로완성되고있다고생각합니다. 촬영이시작되기전은, 홍지영감독님의말대로연기해가려고생각했습니다. 영화중에서는편집되고있고, 그처럼안보입니다만, 4분간의·테이크의씬도있습니다.연기를하고있을때는정말로최선을다했습니다. 힘을신민아씨에게매우감사하고있습니다.
 
너무예쁘다고는말할없는소재를, 매우아름답게그리고있는군요. 연기해나가는데어려웠던등은있습니까?
죄의식을느끼지않게했습니다. 김태우씨, 그리고신민아씨와는프라이빗에서도사이가좋기때문에, 2명의촬영을보면죄의식과같은, 미안한감정이싹터옵니다(웃는다).왜냐하면나는신민아씨와바람기를하고있으니까(웃는다). 그래서, 두레라고하는인간은, 아무악의도없게돌발적으로싹트는감정에만, 따라서움직이는인간이야, 라고생각하면서연기하고있었습니다.
 
제일인상적인씬은?
전부인상적입니다. 영화를보고있으면촬영하고있었을, 자신이무엇을이야기하고있었는지생각해있습니다.
 
사랑이란무엇이라고생각합니까?
한마디로표현하는것은매우어렵습니다. 키친시나리오를처음으로보았을때로생각한것은, 사랑은모두함께다라고하는. 연인에게의, 그리고친구, 가족에게의사랑도, 모두같은사랑이라고하는것입니다.사람의마음이바뀌어버리는것은어쩔없는것이고, 변천하는것이라고생각합니다

영화를특히어떤사람이보면좋습니까?
일상에피로를느끼고있는사람에게추천하고싶네요. 인생으로중요한것은, 휘황찬란한것은아니어, 사소한일상의축적이라고하는것을느껴주시면, 영화는성공이라고생각합니다.
 
주지훈은사소한일을즐길있는배우다. 영화키친촬영중에는, 카메라를가지고다니면서, 자신이사랑하는것을기억에남겨두는같이, 그는셔터를누르고있었다.그는향후뮤지컬의무대에서서, 활동범위를펼쳐예정이다. 키친안에서가수심스봄의노래사랑밖에모른다프랑스어로, 마치샹송가수와같이노래하는매력적인모습을피로하고있다., 2 6일부터공연되고있는뮤지컬주앙에게도출연중이다. 오만하지만매력적인귀족, 주앙의이야기를그린뮤지컬을통하고, 주지훈은한번변신하는것이다.
 
COLUMN
영화키친이란?
키친, 말한다면불륜의이야기이다. 그러나, 영화는지금까지어느불륜영화와도완전히차이가났다. 홍지영감독님은연애는사랑의구체적인행동이다. 그리고영화는다른영화와는조금다르다. 영화를보면부적절한관계라면좋은있는사랑은없는것이다, 라고하는것을느껴있다고생각한다.부적절한관계, ”부적절라면말할없는듯한영화를만들고싶었다라고자신만만하게이야기했다. 감독님의말과같이영화키친 3명의남녀의기묘한심리를그리고있어사랑에대한작은메세지를전하고있다. 영화는금년의 5 30일부터일본에서도공개될예정이다.
번역후니갤hideko


http://tvzonebbs6.media.daum.net/griffin/do/talk/gallery/jjhoon/read?bbsId=S000032&articleId=42575&pageIndex=1&searchKey=&searchValue=

瑤 發表在 痞客邦 留言(0) 人氣()

  • 這篇文章限定好友觀看
    若您是好友,登入後即可閱讀。

The Musical2月號-知道得越少,就越想去充實自己

 

翻譯:sherry05145
製圖:joemwj
翻譯圖及文字未經本站允許,不得轉載,違者必究
www.jujihoon.cn

 

因為原圖太大,如果照貼出來會被截掉一半.所以改了寬度,這樣會讓字看得不清楚.

下面提供的是原圖細載網址,可以另存原圖.

 

http://www.fileden.com/files/2008/8/30/2072792/original-1234891614243429_1.jpg

 

http://www.fileden.com/files/2008/8/30/2072792/original-1234891632871533_51968475200902132020403112832826535_000.jpg

 

http://www.fileden.com/files/2008/8/30/2072792/original-1234891614243429_2.jpg

瑤 發表在 痞客邦 留言(0) 人氣()

  • 這篇文章限定好友觀看
    若您是好友,登入後即可閱讀。
  • 這篇文章限定好友觀看
    若您是好友,登入後即可閱讀。

唐璜首演新聞圖1.jpg

 

唐璜首演新聞圖2.jpg

 

唐璜首演新聞圖3.jpg

 

唐璜首演新聞圖4.jpg

 

唐璜首演新聞圖5.jpg  

文章標籤

太后 AMY 發表在 痞客邦 留言(0) 人氣()

  • 這篇文章限定好友觀看
    若您是好友,登入後即可閱讀。
 
아무리 노래를 잘하고 연기를 잘해도 아무리 절세미남이라 해도 쉽게 주어지지 않는 역이 있다. 느낌과 실력이 동시에 요구되는 인물, 희대의 카사노바 돈 주앙이 그렇다. 아직까지 그보다 섹시한 캐릭터는 없었고 그보다 매혹적인 속삭임을 건네는 이도 없었다. 동서고금을 막론하고 남자들에게는 '작업의 정석'이자 여자들에게는 기꺼이 유혹당하고 싶은 호색한, 돈 주앙. 그를 연기해야 하는 세 남자는 마음이 이끄는 대로 흘러가보고, 이해로 시작해 같은 마음이 되는가 하면, 가진 모든 걸 걸어 보며 각자의 방법으로 간절하게 그리고 온전하게 돈주앙을 만나길 원하고 있다.
1554_2.jpg 
공감에서 동감에 이르기까지_김다현

오랜만에 만난 김다현에게선 '꽃'보다 '남자'가 보였다. 호기심이 가득한, 때로는 사람의 본질까지 꿰뚫어 보던 무구한 눈빛은 깊어졌고, 한 톤 다운된 말투, 제법 묵직해진 주변 공기는 분명 그의 변화를 말해주고 있었다. 결혼이라는 인륜지 대사를 치른 까닭도 있지만 가장 큰 요인은 <돈 주앙>에 있을 것이다. "팬 분들이 붙여준 '꽃다현'이란 별명은 민망하다가도 외모만 보다가 무대에서 보여준 연기와 열정 때문에 김다현을 다시 보게 됐다는 평에 감사하죠. 전 늘 좀 더 새로운 작품, 전과 다른 모습을 보여주고 싶거든요. 변화가 없다면 깊이도 없는 거니까. 신기하게도 새로운 캐릭터를 만나고 역할에 몰입하다 보면 생활 패턴이 조금씩 바뀌어요. <돈 주앙>을 하면서는 밖에서 사람들을 만나는 시간이 줄고 내 중심적인 부분이 많아졌어요. 주장이 강해지고 생각이 많아졌다는 건 돈 주앙이란 캐릭터에 푹 빠져 있다는 증거겠지요." 그에게 <돈 주앙>은 마치 운명이 정교하게 짜놓은 각본처럼 다가왔다. 작품에 대한 확신과 욕심이 있었지만 군 입대가 예정되어 있어 엄두를 못내 던 차 입대가 연기되면서 곧장 오디션을 볼 수 있었다. 주어진 시간은 부족하지만 그는 좀 더 고생하고 노력하더라도 이 무대에 꼭 서고 싶었다고 했다. <젊은 베르테르의 슬픔>에서의 왕자님 같은 이미지도 <프로듀서스>에서의 순수하고 어리버리한 느낌도 <헤드윅>에서의 새콤달콤함도 <폴인 러브>에서의 솔직담백함도 아닌 남성적인 강인함과 섬세함이 공존하는 캐릭터. 그는 자신이 느낀 돈 주앙을 만들기 위해 점점 더 파고드는 중이다. "프랑스 뮤지컬은 대사가 없기 때문에 감정을 쭉 끌고 가는 게 어려워요. 노래 안에 연기력이 많이 요구되죠. 특히 극중에서 돈 주앙이 스스로 죽음을 택하는데 거기에는 타당성이 있어야하고 그 죽음에 관객이 같이 슬퍼하고 연민을 느끼게 되어야 한다고 생각해요. 그러려면 1막에서의 방탕한 모습과 2막에서 사랑으로 인해 변화된 모습을 명확히 보여주는 무게 중심이 관건일 거예요. 그래야 '돈 주앙이 사랑으로 죽는다'라는 게 정확히 전달이 될 것이고 종국에는 감동도 줄 수 있을 테니까요." 멜로디도 가사도 채 익히지 못한 시점부터 연습은 런쓰루로 진행되었다. 덕분에 가사보다 동선이 먼저 몸에 배어 뒤늦게 합류한 스페인 댄서들과 즉각 호흡을 맞추는 것이 가능했다. 전체 음악 35곡 중 돈 주앙이 불러야 할 노래는 18곡. 김다현은 노래를 잘하는 것도 중요하지만 노래 안에 담긴 이야기의 전달이 관건이라고 생각한다. 따로 대사가 없기 때문에 노래가 대사인 곡들을 노래처럼 들리지 않고 대사처럼 들리게 노래를 해야 한다는 것이 핵심. 남은 연습 기간 동안의 숙제다. "애늙은이라는 별명이 그냥 나온 게 아니에요. 원래 어른스럽고 조용한 편이지만 전에 비하면 또 달라졌거든요. 환경도 바뀌었고 마음가짐도 바뀌었고 말로 표현하긴 힘들지만 내 안의 변화가 많았어요. 배우 생활을 오래 하려면 적정한 선에 머무르기 보다는 좀 더 힘들고 지치더라도 항상 도전하고 꿈을 꿔야 한다고 생각해요. 그리고 지금의 꿈이 현실이 되면 또 다른 꿈을 찾아나서는 그렇게 고이지 않는 배우가 되고 싶어요."
시간이 지나고 다양한 경험을 하고 새로운 작품을 만날 때마다 그의 꿈도 조금씩 바뀌어 간다. 하지만 처음 무대에 선 순간부터 지금, 그리고 앞으로도 변하지 않을 한 가지는 무대에서 즐겨야한다는 것이다. 누군가의 강요도 아니고 직업이기 때문도 아닌 스스로가 원한 것이기에. 그래서 김다현은 돈 주앙이 되려고 한다기보다는 돈 주앙이 되어 있어야 한다고 이야기한다.
 
영혼을 당기는 자석처럼_강태을
가장 먼저 돈 주앙으로 낙점된 강태을은 연습하다보면 어느 순간 생각이 많아질 때가 있다고 했다. 그 많아진 생각들이 서로 뒤죽박죽 엉켜 있다가 정리가 된 순간 무대에서 자유로워지기 시작한다며. 연습을 일찍 시작한 덕에 그 단계가 빨리 찾아왔다는 그에게 <돈 주앙>은 처음 만나는 자유가 분명하다. 지난 5년간 일본의 극단 시키에서 활동하며 다양한 무대를 경험했지만 이와 같은 작품은 없었다. "일단 송쓰루 뮤지컬이 처음이에요. 해보니까 다른 공연보다 집중력이 배로 필요하고 자기 개인적인 스토리 라인이 없으면 감정 표현이 힘들더라고요. 돈 주앙은 남자라면 누구나 가져 봄직한 로망을 실현한 인물인데 (웃음) 그걸 어떻게 극에 적합하게 합리화시켜서 자신만의 스토리를 만들 것인가가 관건이죠. <돈 주앙>의 영상을 봤을 때 지금까지 봐온 뮤지컬과는 너무 다른, 앞서가는 작품이라는 생각이 들었어요. 한 캐릭터가 팝적인 노래, 락적인 노래, 라틴 풍의 노래를 두루 섭렵하고 플라멩코와 펜싱에 거만함까지 갖췄다니 이런 캐릭터는 어디에도 없었거든요. 매력적이라고 느낀 순간 '이건 해야 한다'가 되었죠." 지난 해 하반기 뮤지컬 <대장금>의 조광조를 시작으로 <록키호러쇼>의 프랑큰 퍼터와 <돈 주앙>의 타이틀 롤까지 연달이 거머쥔 강태을은 어느 날 갑자기 등장한 샛별이 아니다. 그 이면에는 맡은 캐릭터를 위해 기본 3개월은 발성을 바꾸는 기간을 갖는 노력이 있었고, 매일같이 발레와 재즈댄스를 배우고 춤을 출 수 있는 몸을 만드는 인내가 있었다. 준비된 신인이란 말이 비로소 제 짝을 찾은 것이다. 하지만 그는 자신에게 쏟아지는 기대와 반응에 흔들리고 싶지 않다고 했다. "그 마음은 변함이 없어요. 주변 반응에 흔들리고 사심이 생기기 시작하면 그때부터는 배우가 아니라 스타가 되고 싶은 한 사람이 되고 말죠. 제 목표는 배우이지 스타가 아니거든요. 아직 방송이나 영화는 전혀 생각이 없어요. 뮤지컬을 하고 싶어 일본에서부터 많은 준비를 해왔던 것처럼 만약 다른 장르로 넘어갈 생각이라면 그만큼의 준비 기간이 필요할 것 같아요." 일본에서 활동하는 동안은 긴장감에서 자유롭지 못했다. 내일 어떤 무대에 설지 모르는 경우도 허다했고, 무대 위에서 배우가 자신만의 색깔을 발산하는 것은 용납되지가 않았다. 하지만 그 안에서 강태을은 부족한 부분들을 채우며 돌아갈 때를 기다렸다. <아이다>에서는 일부러 댄서 역에 지원해 춤을 배웠고 <맘마미아>를 하면서는 앙상블 노래에 귀를 많이 열고자 했으며 <지저스 크라이스트 슈퍼스타>를 하면서는 뜨거운 열정을 배웠다. 그리고 모든 게 복합적으로 필요한 <캣츠>의 멍커스트랩 역을 마지막으로 그는 한국에 돌아왔다. "한국에서 공연을 하니 어떤 작품이든 자기 속에서 만든 캐릭터로 자기만의 색깔을 낼 수 있다는 게 가장 좋은 점이죠. 하지만 표현에 자유가 생겼다고 연습을 제대로 안하고 무대에 올라가는 용납이 안돼요. 그건 거짓말이니까. 아직 부족한 내가 짧은 연습으로 무대에서 관객을 감동시킨다는 건 정말 말도 안 되거든요. 때문에 식상하지만 연습만이 살길이고 연습 없이는 잘할 수가 없어요."
대학 때 학교에서 올린 뮤지컬을 연습할 때도 뜻대로 노래가 안 되면 한 소절을 천 번은 불렀다고 하는 지독한 연습벌레 강태을. 한때 농구선수였던 그는 상대가 강팀이라면 경기 전의 긴장감이 투지로 불타올라 경기가 더 재미있어 졌다는 승부사였다. 그에게 <돈 주앙>은 강한 적수이자 빨리 붙어보고 싶은 상대. 그러기 위해선 철저하게 자신 싸움에서부터 이겨야 한다. 그렇지 않고서는 수많은 배우들과 스페인 댄서들과 화려한 조명과 무대에 사이에서 제대론 된 빛을 발휘하지 못 할 거라며 그는 다시 연습이라는 공을 들고 무대라는 경기를 시작한다.
 
달콤 쌉싸름한 도전_주지훈
 
주지훈의 이름이 또 다른 <돈 주앙>의 후보로 올랐을 때 적잖은 사람이 놀랐을 것이다. 그가 변신을 원해 뮤지컬에 도전한 아이돌 가수도 아니고, 그렇다고 뮤지컬에 대한 관심을 표한 적도 없었으니 말이다. 베테랑 모델이었으니 무대가 낯설진 않겠지만, 한창 잘나가는 배우가 돌연 뮤지컬을 그것도 노래가 관건인 프랑스 뮤지컬을 하겠다니 그 의중이 궁금했다. 그러자 이 영민한 배우는 "무대에서 하는 무엇이든 하고 싶었다"는 이야기로 말문을 열었다. "기본적으로 무대를 좋아해서 모델을 했었고 연기자로 전향하기 전부터 뮤지컬을 해보고 싶었어요. 그런데 뜻하지 않게 영화 <앤티크>의 시사회 때 <돈 주앙>의 대본을 받았죠. 배우는 그게 익숙한 장르든 새로운 장르든 매번 작품을 통해 배우고 성장하잖아요. 영화를 한 작품 한다 해도 거기에 필요한 호흡법을 다시 배우는 것처럼 뮤지컬에 도전해 배우가 할 수 있는 새로운 공부를 한다고 생각해요. 욕심도 있었지만 영화 현장에 적응하고 어느 정도 안정되니까 이쯤에서 피를 한번 싹 바꾸고 싶은 기분이 들더라고요. 하하. 여유가 생기면 안주하게 되잖아요. 그게 싫었고 또 군대 가기 전에 이십대에 하고 싶은 일은 꼭 해보자는 바람에 뮤지컬이 맞아 떨어진 거예요." 때로는 매력과 두려움과 흥분이 한 선상에 있을 때가 있다. 뭔가에 순간 집중 하는 게 아니라 온 몸과 마음이 풀로 계속 집중해야 하는 뮤지컬은 그에게 알수록 어렵고 할수록 끝이 없는 작업이다. 하지만 결코 힘든 내색은 보이지 않는다. 오히려 지금의 혼란조차 과정이고 수순이라 생각하며 다만 욕심만큼 해내기에 시간이 부족한 게 걱정이라고 털어놓는다. "아무리 연습을 많이 한다고 해도 하루 아침에 뮤지컬 배우들만큼의 음악적 지식이 쌓이는 건 아니잖아요. 미묘한 음의 차이며 마이크를 썼을 때의 발성이 아직 미궁이거든요. 안무도 만만치 않아요. 무대에서 서는 자세며 걸음걸이, 시선 하나까지도 저에겐 안무나 다름없으니까요. 같은 감정을 표현한다 해도 카메라 앞에서 연기하는 것과 다른 무대적인 감정 표현을 배우고 있다고 생각해요. 극의 흐름상 배우가 어쩔 수 없이 따라가야 하는 감정이 있잖아요." 이는 비단 뮤지컬 뿐 아니라 다른 장르에도 적용이 된다. 덕분에 그는 폭 넓은 수용이라는 또 하나의 훈련을 하고 있는 셈이다. 그래서 주지훈은 무엇이든 많이 느끼려 하고 한계를 두려워하지 않는다. 그렇게 얻은 다양한 면면이 연기를 할 때 증폭되어 나오는 법. 감성이 잠들지 않게 늘 깨어있고 싶다는 그는 배우는 예민해야한다고 덧붙인다. 날카로워야 한다는 뜻이 아니라 감성을 잘 느낄 수 있는 예민함 말이다. "배우는 상상력에 한계를 두면 안 된다고 생각해요. 연기에는 감성적인 부분이 크잖아요. 그래서 아역배우들이 잘하는 거예요. 텍스트를 그대로 받아드리고 그대로 뿜어내는 무한 상상력을 가졌으니까. 일이 없을 때는 거의 집에 있어요. 스스로와 대화하는 시간을 많이 갖죠. 골똘히 생각을 하다보면 여러 가지 냄새가 나요. 바람 냄새도 나고 햇빛 냄새도 나고. 그 냄새에서 과거의 어떤 기억을 읽을 때가 많아요. 거기에서 다양한 상상력이 발휘되고 감정들이 나오거든요."
오감 중에 후각이 가장 오래간다고 했다. 길을 가다 뒤를 돌아보게 하는 것 역시 냄새다. 이를 잘 알고 있는 주지훈에게서는 책 냄새가 났다. 어린 시절 넉넉지도 않았고, 컴퓨터도 없고, TV도 못 보게 해서 실컷 볼 수 있는 건 책 밖에 없었다며 웃었지만 그 시간들이 지금의 감성적인 배우를 만든 셈이다. 그렇다고 무엇을 얻기 위해 책을 보는 건 아니다. 오래된 습관처럼 침대 맡에, 차 안에, 거실에, 화장실에 손이 닿는 어디든 책을 놓아둘 뿐. 그렇게 탐독은 얼기설기 얽힌 감정들을 남기고 이는 연기 안에 풀어져 나오는 법, 이는 주지훈이 연기하는 돈주앙에도 고스란히 적용될 것이다.
 
editor_김아형 photographer_윤석원


scene PLAYBILL | www.sceneclub.com
저작권자 ⓒ sceneCLUB Media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출처를 밝히지 않거나 기사 및 사진이미지를 재편집하실 수 없습니다.

해당기사 및 사진이미지 스크랩 시, 반드시 출처(www.sceneclub.com) 게재

瑤 發表在 痞客邦 留言(0) 人氣()

Movie Week-唐璜.Don Juan3.jpg

 

Movie Week-唐璜.Don Juan2.jpg  

 

Movie Week-唐璜.Don Juan1.jpg   

文章標籤

太后 AMY 發表在 痞客邦 留言(0) 人氣()

http://tv.vogue.co.kr/tv/main.asp?m_idx=01100402000020101&cl_id=01100402

 

 

瑤 發表在 痞客邦 留言(0) 人氣()

[製作小組]:智勳中國後援會
--sherry05145
--愛健之露
--愛健之露
--joemwj
調--joemwj
--愛健之露

瑤 發表在 痞客邦 留言(0) 人氣()