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태공~Many Thanks

目前日期文章:20121125 (44)

瀏覽方式: 標題列表 簡短摘要

謝謝花媽的告知

fivefingers     
  

SOURCE FROM  翻滾吧 姨母

韓文歌詞(附中文翻譯)

지창욱 -채운다

 

매일 이 거리를 거닐죠? 함께 걷던 이 길 혼자 걷고 있네요
그댈 잊으려 한 잠을 청해도 꿈속에서 들려오는 그대의 맑은 목소리

 

* 이렇게도 쉽게 내 가슴속에 찾아와 그럴 때면 나의 심장이 멈출 것 같아
아무리 애써도 지울 수가 없는 그대의 사랑이 흘러내린 눈물로 가슴을 채운다

 

내게 남은 그대 흔적이 어느새 다가와 나를 울게 하네요
그댈 지우려 다른 사람 만나도 점점 더 커져가는 그대를 향한 내 마음

 

* 이렇게도 쉽게 내 가슴속에 찾아와 그럴 때면 나의 심장이 멈출 것 같아
아무리 애써도 지울 수가 없는 그대의 사랑이 흘러내린 눈물로 가슴을 채운다

 

뒤돌아 보면 늘 그랬 듯이 난 항상 그 자리에 있어요 그런 바보 같은 사람이니까

 

이렇게도 자꾸 내 가슴이 더 아파와 그럴 때면 나의 심장이 터질 것 같아
단 하룰 살아도 잠시 그대 곁에 머물 수 있다면 내 모든 걸 다 바쳐 그 이름 부른다

 

 

 

我每天在這條路上徘徊著,曾一起走過的這條路上,獨自地徘徊著
就算為了忘了妳而睡著,在夢境中卻聽見了妳明朗的聲音

 

* 就算這樣,妳還是輕易地進入我的心裡,每當這時候,我的心臟就像是要停止
再怎麼努力,也忘不了的妳的愛情,成為流下的淚水,填滿了我的心

 

留在我心裡的妳的痕跡,不知不覺地來到我的身旁,又再度讓我哭泣
就算為了忘了妳,而去見了其他人,而向著妳的心,卻只是漸漸地增長

 

* 就算這樣,妳還是輕易地進入我的心裡,每當這時候,我的心臟就像是要停止
再怎麼努力,也忘不了的妳的愛情,成為流下的淚水,填滿了我的心

 

只要回過頭,我就像過去,總在那個位置,因為我就是這樣的傻瓜

 

就算這樣,我的心還是感到疼痛,每當這時候,我的心臟就像是要爆炸
就算只有一下下,只要能在妳的身旁,我願意放棄我的一切,只是呼喊妳的名字



  

文章標籤

太后 AMY 發表在 痞客邦 留言(0) 人氣()

謝謝花媽的告知

part5-2   
  

SOURCE FROM  翻滾吧 姨母

韓文歌詞(附中文翻譯

포지션 - 죽을 만큼

 

이대로 시간은 흐르고 변한 건 나 혼자인 듯
억울한 맘에 술 한 병 집어 들고 미친 듯이 부어 보지만

 

죽을 만큼 네가 보고 싶어 지우려 할 수록 더욱 선명해져
이기지 못 하면서도 내 안에 널 꺼내 버릴 수만 있다면
이 밤이 가도록 취할 텐데

 

이대로 눈물은 마르고 취한 건 나 혼자인 듯
보고픈 맘에 전화기 집어 들고 미친 듯이 불러 보지만

 

죽을 만큼 네가 보고 싶어 잡으려 할 수록 점점 멀어져 가
말하지 못 하더라도 내 안에 널 붙잡아 둘 수만 있다면
목이 메어도 부를 텐데

 

그리워하면 할 수록 내 바램도 점점 더 취해가고
미워하면 할 수록 보고 싶고 지우려 할 수록 선명해

 

죽을 만큼 네가 보고 싶어 내가 잘못했어 다시 돌아와 줘
아껴 주지 못 하면서 내 안에 널 가둬 두기만 했던 나야
정말 미안해 죽을 만큼

 

 

 

時間就這樣流逝,而改變的似乎就只有我
委屈的心情,我捧著一瓶酒,瘋狂似地灌下

 

我好想見妳,越是想要忘了妳,妳卻變得更加鮮明
就算知道無法戰勝,如果我能夠將妳自心中完全掏出
隨著夜深,我應該也能夠沉醉

 

眼淚就這樣乾涸,而沉醉的似乎也只有我
想見妳的心情,我懷抱著電話,瘋狂似地呼喊

 

我好想見妳,越是想要把握妳,妳卻漸漸離開了我
就算無法訴說,如果我能夠挽回在我心裡的妳
就算我會喉嚨沙啞,我也會呼喊妳

 

越是思念妳,我卻也漸漸沉醉於我的願望中
越是埋怨妳,越是想見妳,越是想抹去妳,越是更加鮮明

 

我好想見妳,是我錯了,請妳回到我身邊
明明沒有好好珍惜妳,卻還是將妳放進心裡的我
真的非常對不起



  

文章標籤

太后 AMY 發表在 痞客邦 留言(0) 人氣()

謝謝花媽的告知

4-1  
  

SOURCE FROM  翻滾吧 姨母

韓文歌詞(附中文翻譯)

GLAM - 그리운 사람

 

바라만 보면 눈물이 나서 너를 볼 수도 만질 수도 없어
정말 사랑하는데 미칠 듯 보고 싶은데 분명히 우린 안될 걸 아는데

 

거짓말처럼 애써 감춰도 널 향한 내 맘 어쩔 수가 없어
대체 네가 뭐길래 무디고 무딘 가슴이 너만 보면 한없이 뛰는 건지

 

* 그립고 그리운 사람 가슴에 묻은 채 밀어내도
자꾸 내 눈 앞에 비추는 너의 모습만 보여
내 맘 아프게 한 사람 미워도 잊을 수 없어서
그저 눈물만 조각난 가슴을 타고 흘러

 

다가갈수록 멀어져 가고 사랑할수록 미련만 남아서
정말 끝난 거라고 정말 잊어야 한다고 애써 지우려 해도 그게 안돼

 

* 그립고 그리운 사람 가슴에 묻은 채 밀어내도
자꾸 내 눈 앞에 비추는 너의 모습만 보여
내 맘 아프게 한 사람 미워도 잊을 수 없어서
그저 눈물만 조각난 가슴을 타고 흘러

 

시간이 지나면 잊혀질 거라고 잊으면 그땐 괜찮을 거라고

 

그리운 사람
내 가슴속 단 한사람 모든 걸 다 줘도 다 잃어도
죽을 만큼 사랑한 사람 내겐 너뿐이라고
그런 게 사랑이라면 이렇게 잊을 수 없다면
그저 네 곁에 모른 척 추억만 안고 살게

 

 

 

光是望著你,我就會流淚,卻見不到你,也觸不到你
我真的愛你,瘋狂似地想見你,我明明就知道,我們就是不行

 

就像是謊言,無論怎麼努力的隱藏,愛著你的心,我真的毫無辦法
你到底算什麼,讓我麻痺的心只看的見你,只為你而心跳

 

* 唸著還是思念的人,就算將你深藏在心裡
我卻總是看見映照在我眼裡的你
讓我心痛的人,就算埋怨我還是忘不了你
眼淚成了碎片,流淌在我的心裡

 

越是走近你,你卻離我越遠,越是愛你,卻是只留下迷戀
真的結束了,真的該忘了,但就算我努力抹去,還是不行

 

* 唸著還是思念的人,就算將你深藏在心裡
我卻總是看見映照在我眼裡的你
讓我心痛的人,就算埋怨我還是忘不了你
眼淚成了碎片,流淌在我的心裡

 

時間過去,就會忘了,忘了的話,就會好了

 

思念的人
我心裡唯一的一個人,就算要我付出一切、失去一切
至死不渝愛著的人,對我來說就只有你
如果這就是愛情,如果真的無法遺忘
我會在你的身邊,偷偷地擁抱著回憶生活

 

 

文章標籤

太后 AMY 發表在 痞客邦 留言(0) 人氣()

謝謝花媽的告知

3-2  


  

SOURCE FROM  翻滾吧 姨母

韓文歌詞(附中文翻譯)

정승원 - 숨은 그림 찾기

 

허락된 내 것이 아니래도 더 욕심 내선 안된 다해도
말처럼 안돼 꾸짖고 다그쳐도 내 맘이 또 그게 잘 안돼

 

지우려고 눈 감으면 다시 떠올라 또 잊으려고 하면 더 생각 나
가슴 한 켠에 고이 묻어둔 채로 살아갈 수 있을까? 걱정이 돼

 

* 맘 한구석에 숨겨왔던 사랑은 꼭 감춰왔던 사랑은 굳은 살처럼
자르고 또 잘라내도 하염없이 커져간다

 

널 부르고픈 굳게 다문 입술아 두 눈에 고인 뜨거운 눈물아
부르면 안돼 흘러 내리면 안돼 행여 부담될까 봐? 걱정이 돼

 

* 맘 한구석에 숨겨왔던 사랑은 꼭 감춰왔던 사랑은 굳은 살처럼
자르고 또 잘라내도 하염없이 커져간다

 

나는 또 어김없이 버릇처럼 습관처럼 혼자 되내어 본다 소리쳐 본다

 

사랑해 널 사랑해 가질 수만 있다면 널 곁에 둘 수 있다면 내 것이라면
전하고 또 전하고픈 숨겨왔던 내 사랑아 사랑한다 사랑한다

 

 

 

就算說這不是我被允許擁有的,就算說我不能再貪求
卻不像話說的這麼簡單,再怎麼斥責我、驅趕我,我的心卻不能這麼輕易離去

 

閉上眼,想要忘了妳,卻又再次想起妳,又想忘了妳,又再次想起妳
我真的能夠將這一切埋藏在我心的一角嗎?我很擔心

 

* 藏在內心的一角的愛情,深深地隱藏的愛情,就像是手上的繭
不論再怎麼剪去,卻還是會繼續生長

 

想呼喚妳,卻緊緊咬著的唇,噙在眼眶裡,滾燙的眼淚
不能呼喊,不能流下,就怕會成為妳的負擔,讓我很擔心

 

* 藏在內心的一角的愛情,深深地隱藏的愛情,就像是手上的繭
不論再怎麼剪去,卻還是會繼續生長

 

我也像是習慣般的,成為獨自一人,呼喊著

 

我愛妳,我愛妳,如果能夠擁有,如果妳能在我身旁,如果妳是我的
非常想告訴妳的,深藏在心裡的愛情,我愛妳,我愛妳

 

 

文章標籤

太后 AMY 發表在 痞客邦 留言(0) 人氣()

謝謝花媽的告知

part2-5  
  

SOURCE FROM  翻滾吧 姨母

韓文歌詞(附中文翻譯)

창민 & 이현 - 들리지 않는 말

 

미안해서 붙잡지 못했어 미안해서 아무 말도 못했어
날 사랑하는 마음 느꼈었지만 그냥 그렇게 모른 체했어

 

미안해서 계속 눈물만 났어 너무 미안해서 움직일 수도 없었어
이젠 더 이상 볼 수 없단 생각에 내 마음이 너무나 아파 와

 

* 사랑해 이 말도 못했는데 고마워 이 말도 못했는데
너무 그리워 바보처럼 너를 불러 이제와 후회하고 있어

 

이제 그만 너를 보내야겠지? 나의 가슴속에 너를 지워야겠지?
사랑했었던 너와의 추억들도 시간 속에 잊혀져가겠지?

 

* 사랑해 이 말도 못했는데 고마워 이 말도 못했는데
너무 그리워 바보처럼 너를 불러 이제와 후회하고 있어

 

너만 사랑한다고 행복하게 한다고
그렇게 말한 내가 원망스러워

 

돌아와 이말 할 수가 없어 용서해 너를 아프게 했어
너무 사랑해 아무리 소리쳐도 너에게 들리지 않는 말

 

 

 

因為抱歉,才沒辦法挽回妳,因為抱歉,才會什麼話都說不出口
雖然感覺到我對妳的心意,卻只能裝著什麼都不知道

 

因為抱歉,才一直流淚,因為太過抱歉,才會怎麼也動不了
現在,在也許再也見不到妳的心情下,我的心真的非常非常心痛

 

* 我愛妳,這句話不曾說出口,謝謝妳,連這句話也不曾說出口
真的非常感謝,只能像個傻瓜般呼喊著妳,到了現在,我才知道要後悔

 

現在也該放開妳的手,也該將妳自我的心裡給抹去
與愛過的妳之間的回憶,隨著時間,也會漸漸地被遺忘了吧

 

* 我愛妳,這句話不曾說出口,謝謝妳,連這句話也不曾說出口
真的非常感謝,只能像個傻瓜般呼喊著妳,到了現在,我才知道要後悔

 

我只愛著你,也會與妳一同幸福
我卻埋怨起曾經說過這樣的話的我

 

回來吧,無法說出口的話,請原諒我,因為讓妳感到心痛
我真的愛妳,但這卻是無論我再怎麼呼喊,妳也聽不見的話

 

 

 

文章標籤

太后 AMY 發表在 痞客邦 留言(0) 人氣()

謝謝花媽的告知

part1_zps525fcf7d  

SOURCE FROM  翻滾吧 姨母

韓文歌詞(附中文翻譯) 

임정희 - 날 사랑하지마

먼저 떠나가도 괜찮니? 혼자 기다려도 괜찮니?
항상 맘이 아픈 사람 눈물 뿐인 사람 그만 이제 그만

이제 돌아서려 하는데 발이 떨어지지 않아서
기억을 붙잡고 지금 이순간에도 행복해 하면서 웃고 있는

* 날 사랑하지마 날 기다리지마
또 아파하는 널 보면 살아가는 널 보면
내가 힘들어서 숨을 쉴 수가 없어서
그만 기억 속에 떠나줄테니 기다리지마

행복한 추억이 떠올라 가슴은 더 아파 오지만
잊어야 한다고 널 지워야 한다고 맘에도 없는 소리만 하는

이제 멀어지려 하는데 눈이 떨어지지 않아서
잊어야 한다고 널 지워야 한다고 맘에도 없는 소리만 하는

* 날 사랑하지마 날 기다리지마
또 아파하는 널 보면 살아가는 널 보면
내가 힘들어서 숨을 쉴 수가 없어서
그만 기억 속에 떠나줄테니 기다리지마

이 말을 하기가
왜 이렇게도 어려운건지

널 사랑하니까 널 사랑하니까
떠나가지 못하게 헤어지지 못하게
나를 꼭 안아 줘 니 품에 쉴 수 있도록
제발 기억 속에 사라지지마 사랑하니까

 

就算我先一步離開也可以嗎?就算放你獨自等待也可以嗎?
總是讓我心痛的人,總是讓我流淚的人,現在真的到此為止了

雖然現在就要轉身離去,我卻沒辦法邁開我的步伐
緊緊纏繞的回憶,就算現在這一瞬間,我也因為覺得幸福而笑著

* 不要愛我,也不要等我
只要我看到感到心痛的你,只要我看到這樣活著的你
我就覺得好累,我就覺得無法呼吸
我會就這樣離開你的記憶裡,所以不要等我

我又想起幸福的回憶,雖然這讓我的心更加疼痛
我應該要忘記你,也應該要抹去你,這樣訴說著不是我的心意的話語

雖然現在就要離開你,我卻沒辦法移開我的眼光
我應該要忘記你,也應該要抹去你,這樣訴說著不是我的心意的話語

* 不要愛我,也不要等我
只要我看到感到心痛的你,只要我看到這樣活著的你
我就覺得好累,我就覺得無法呼吸
我會就這樣離開你的記憶裡,所以不要等我

真的要說出這句話
為什麼卻偏偏會這麼的困難?

因為我愛你,因為我愛你
讓我無法離開你,讓我無法與你分離
請你緊緊地擁抱我,讓我能在你的懷抱裡
請你千萬不要從我的記憶中消失,因為我愛你

 

 

 

文章標籤

太后 AMY 發表在 痞客邦 留言(0) 人氣()

     cats10  

文章標籤

太后 AMY 發表在 痞客邦 留言(0) 人氣()

     cats9  

文章標籤

太后 AMY 發表在 痞客邦 留言(0) 人氣()

    多美和志豪就這樣???????????????????

       真是坑爹的.................

       還我志豪和多美的愛情來))))))))))))))))))))))))))))))))))))))))))))))))

       一位朱花說的好

       這片名應該改為" 蔡英朗的一生"

 

cats8  

文章標籤

太后 AMY 發表在 痞客邦 留言(3) 人氣()

     cats7  

文章標籤

太后 AMY 發表在 痞客邦 留言(0) 人氣()

     cats6  

文章標籤

太后 AMY 發表在 痞客邦 留言(0) 人氣()

cats5       

文章標籤

太后 AMY 發表在 痞客邦 留言(0) 人氣()

     cats4  

文章標籤

太后 AMY 發表在 痞客邦 留言(0) 人氣()

     cats3  

文章標籤

太后 AMY 發表在 痞客邦 留言(0) 人氣()

     cats2  

文章標籤

太后 AMY 發表在 痞客邦 留言(0) 人氣()

     cats1  

文章標籤

太后 AMY 發表在 痞客邦 留言(0) 人氣()

 souce from gung7

A8i8tw9CYAA87cq.jpg large 

 

 

文章標籤

太后 AMY 發表在 痞客邦 留言(0) 人氣()

   source from   piano さん

幸福呀~ 明天就可看到朱阿呆了

還有朱阿呆的舞台問候及簽名會....

此活動分為三批

昨天已經有兩批已經去了

今天是第三批..

明天統一一起觀賞朱阿呆..阿...不訴啦...是一起觀賞五指... 嘿嘿嘿

 

moblog_ceed154b  

文章標籤

太后 AMY 發表在 痞客邦 留言(1) 人氣()

   source from  fivefinger /cafe

 %EC%B1%84%EC%8B%9C%EB%9D%BC9-92 %EC%B1%84%EC%8B%9C%EB%9D%BC9-8 %EC%B1%84%EC%8B%9C%EB%9D%BC9-7 %EC%B1%84%EC%8B%9C%EB%9D%BC9-5 %EC%B1%84%EC%8B%9C%EB%9D%BC9-4 %EC%B1%84%EC%8B%9C%EB%9D%BC9-3 %EC%B1%84%EC%8B%9C%EB%9D%BC9-2 %EC%B1%84%EC%8B%9C%EB%9D%BC9 %EC%B1%84%EC%8B%9C%EB%9D%BC8 %EC%B1%84%EC%8B%9C%EB%9D%BC7 %EC%B1%84%EC%8B%9C%EB%9D%BC6 %EC%B1%84%EC%8B%9C%EB%9D%BC5%EC%B1%84%EC%8B%9C%EB%9D%BC4 %EC%B1%84%EC%8B%9C%EB%9D%BC3 %EC%B1%84%EC%8B%9C%EB%9D%BC2 %EC%9D%B4%ED%95%B4%EC%9D%B81    

文章標籤

太后 AMY 發表在 痞客邦 留言(0) 人氣()

   source from  fivefinger /cafe

 PA231487 PA231480PA251502PA251499 PA181403 PA181402 PA181401 PA181388 PA171371 PA171368 %EC%B1%84%EC%8B%9C%EB%9D%BC9-97 %EC%B1%84%EC%8B%9C%EB%9D%BC9-96  

文章標籤

太后 AMY 發表在 痞客邦 留言(0) 人氣()

1 2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