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6f7  

 

source from 韓社/joemwj~many thanks

 第五集文字预告

영랑은 여론조사에서 가장 영향력 있는 여성으로 뽑히고, 부성악기가 아니라 부성그룹으로 회사를 성장시킬 야심을 품는다. 최변호사는 영랑에게 이제 때가 된 것 같다며 부성그룹의 새로운 주인에 대한 이야기를 한다. 한편, 지호는 영랑의 생일파티를 준비하는데...

 

朗在民意調查中入選最有影響力女性,想成為富盛集團而不是富盛樂器的會長的野心漸漸顯露.崔律師對英朗說時機已到,並向他描述富盛集團新主人的故事.另外,志豪在為英朗的生日派對做準備......

 

文章標籤

全站熱搜

太后 AMY 發表在 痞客邦 留言(0) 人氣()