轉自韓社/ joemwj


'다섯손가락', 식스센스급 반전에 '시청률 UP'

五指靈異第六感反轉收視率UP

201211041115341114_2

 

部份翻譯

 [마이데일리 = 최두선 기자] SBS 주말드라마 '다섯손가락'(극본 김순옥 연출 최영훈)이 식스센스급 반전 스토리로 주목받았다.

SBS周末電視劇“五指”靈異第六感般的情節反轉受到了人們的關注。

 

시청률조사회사 AGB닐슨미디어리서치집계결과 3오후방송된 '다섯손가락'시청률 12.6%기록했다. 이는지난달 28방송분 10.9%보다 1,7%P 상승한수치다.

이날방송에서영랑(채시라자신이궁지에몰리자지호(주지훈차에태우고난폭운전을했다. 계화(차화연)영랑과정욱(전노민) 사이에태어난아들의생사를확인하기시작해긴장감을높였다. 이에후반부순간시청률은 19%까지올라갔다.

當天播出的情節中英朗自身受困將志豪帶上車,另外外婆確認了英朗跟正旭的兒子的生死,提高了緊張感。

當天播放的後半段瞬間收視率上升到了19%


4일 방송되는 '다섯손가락'에서는 또 다른 반전이 공개된다. 3일 방송분 마지막에 소개된 지호와 인하의 법정 장면에서 새로운 증인출석 등장이 공개된 것.

이에 제작진은 "이제까지 영랑과 지호가 서로의 악연때문에 서로 치밀한 신경전을 펼치면서 긴장감을 높였다"며 "이번 회에서는 식스센스급 반전 에피소드가 무려 2건이나 전개되면서, 시청자분들을 홀리게 될 것"이라고 자신했다.

영랑과 지호간의 팽팽한 대결이 반전에 반전을 거듭하고 있는 '다섯손가락'은 4일 오후 9시 50분에 방송된다.

['다섯손가락' 채시라(위쪽), 주지훈-지창욱. 사진 = SBS 제공]

(최두선 기자 sun@mydaily.co.kr)


    文章標籤

    JUJIHUN JUJIHOON 朱智勳

    全站熱搜

    太后 AMY 發表在 痞客邦 留言(0) 人氣()